춘축 ()

목차
관련 정보
춘축
춘축
민속·인류
개념
입춘을 맞아 벽이나 문짝 등에 써 붙이는 문구. 입춘축.
이칭
이칭
입춘축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입춘을 맞아 벽이나 문짝 등에 써 붙이는 문구. 입춘축.
내용

춘방(春榜) · 입춘방(立春榜) · 입춘서(立春書)라고도 한다. 춘축은 입춘 날 사대부 집이나 일반 민가 및 상점에 춘련(春聯)을 붙여 봄을 송축(頌祝) · 송도(頌禱)하는 것이다.

대개 대문이나 난간(欄干), 대들보, 기둥 등에 좋은 글귀를 적은 종이를 붙이는데, 이를 ‘입춘(立春) 붙인다’고도 한다. 그러나 상중(喪中)에 있는 가정에서는 이것을 행하지 않는 것이 원칙이다.

한편 입춘날 대궐에서는 대궐 기둥에 붙였던 주련(柱聯)은 ‘춘첩자(春帖子)’라고 한다. ≪경도잡지 京都雜志≫ 제2 세시(歲時)편 입춘(立春)조에 의하면 항간 · 시정(市井)에서는 일반적으로 대련을 쓴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은 시구(詩句)를 예시(例示)하고 있다.

수여산(壽如山) 부여해(富如海)

거천재(去千災) 내백복(來百福)

입춘대길(立春大吉) 건양다경(建陽多慶)

국태민안(國泰民安) 가급인족(家給人足)

요지일월(堯之日月) 순지건곤(舜之乾坤)

애군희도태(愛君喜道泰) 우국원년풍(憂國願年豐)

천하태평춘(天下太平春) 사방무일사(四方無一事)

국유풍운경(國有風雲慶) 가무계옥수(家無桂玉愁)

봉명남산월(鳳鳴南山月) 인유북악풍(麟遊北岳風)

재종춘설소(災從春雪消) 복축하운흥(福逐夏雲興)

유색황금눈(柳色黃金嫩) 이화백설향(梨花白雪香)

북당훤초록(北堂萱草綠) 남극수성명(南極壽星明)

천상삼양근(天上三陽近) 인간오복래(人間五福來)

소지황금출(掃地黃金出) 개문만복래(開門萬福來)

계호신세덕(鷄呼新歲德) 견폐구년재(犬吠舊年災)

문영춘하추동복(門迎春夏秋冬福) 호납동서남북재(戶納東西南北財)

육오배헌남산수(六鰲拜獻南山壽) 구룡재수사해진(九龍載輸四海珍)

≪경도잡지≫에서는 문설주에 붙이는 단첩(單帖)도 다음과 같이 예시하고 있다.

춘도문전증부귀(春到門前增富貴) 춘광선도길인가(春光先到吉人家)

상유호조상화명(上有好鳥相和鳴) 일춘화기만문미(一春和氣滿門楣)

일진고명만제도(一振高明滿帝都)

이 밖에 사대부 집에서는 흔히 새로 지어 붙이거나 혹은 고인(古人)의 아름다운 글귀를 따다가 쓰기도 한다. 이 입춘축은 어린아이의 천진의 글씨로 쓰면 능히 사기(邪氣)를 물리친다고 하여 흔히 어린아이들에 의해 쓰인다.

참고문헌

『한국세시풍속연구』(임동권, 집문당, 1985)
『한국의 세시풍속』(장주근, 형설출판사, 1984)
『우리 나라 세시기』(이윤희, 금룡도서주식회사, 1948)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