뮈텔주교일기 (Mutel)

천주교
문헌
제8대 조선대목구장인 주교 뮈텔이 교회 활동 및 선교사들의 업무 보고 등을 기록한 일기.
정의
제8대 조선대목구장인 주교 뮈텔이 교회 활동 및 선교사들의 업무 보고 등을 기록한 일기.
개설

이 일기는 뮈텔 주교가 교구장에 임명된 소식을 접한 1890년 8월 4일부터 지병으로 선종(1933년 1월 23일)하기 직전인 1933년 1월 14일까지 약 42년 5개월 동안 그 자신의 개인 사정과 교회 활동 및 선교사들의 업무보고 내용, 당시 조선사회의 정치, 외교, 사회 문제 등에 이르기까지 폭넓게 관심사를 기록하였다.

편찬 / 발간경위

이 일기는 뮈텔 주교가 사망한 후 서울대목구 주교관에 보관되어 오다가 1958년 대전대목구가 설정되는 시점에 용산의 예수성심신학교로 옮겨졌다가 다시 프랑스 파리의 외방전교회 본부의 고문서로 이장되어 보관되었다. 1983년 한국교회사연구소의 최석우 신부가 당시 파리외방전교회 한국지부장 배세영(裵世榮, Marcel Pélise) 신부의 협조로 복사본 일부를 입수하였고, 1984년 파리외방전교회 고문서고에 보관되어 있던 일기 전체를 마이크로필름으로 인수하였다.

필기체 원문의 판독과 이를 활자체로 타이핑하는 작업은 벨기에 샤미스트(Samist)로 전주교구에서 활동하던 디디에(Didier, 池正煥) 신부가 담당하여, 1984년 말에 일단 완료하였다. 동시에 한국교회사연구소에서는 이를 한글로 번역하는 작업을 시작하여 2008년 12월에 마침으로써 총 24년 동안 모두 8권의 시리즈로 완간해 냈다.

서지적 사항

원문은 주로 프랑스어 필기체로 기록되었으며, 가끔 라틴어 문장이나 한글, 한자 등으로 기록된 단어들도 있다. 전체 분량은 6,000여 쪽에 이르며, 원문 판독이 쉽지 않아서 마이크로필름으로 된 원본을 다시 인화한 뒤 원문을 판독하였다. 한글 번역본의 경우, 여러 한국인 프랑스어 전공자들이 초벌 번역한 것을 최석우 신부가 일일이 검토하여 교열하고 필요한 부분에 각주를 달아서 감수 작업을 하였고, 직접 번역도 하였다.

내용

일기에는 교구장 임명과 부임, 선교사들의 인사이동과 연례사목 보고, 본당과 공소의 변모, 교세 확대와 교안(敎案) 발생, 베네딕도회, 메리놀회의 한국진출과 대구, 원산, 평양, 연길지역 대목구나 지목구 설치, 교육기관과 양로원, 보육원 등의 설립, 경향신문경향잡지의 간행, 순교자의 시복(諡福) 재판과정, 시복식과 유해발굴 관련 내용 외에도, 구한말 외교관계와 동학(東學), 의병(義兵), 일제의 침략과 합병과정, 3 · 1운동을 비롯한 독립운동 관련 내용들까지 다양하게 포함되어 있다.

의의와 평가

이 일기는 1890∼1932년의 한국 천주교회사와 근현대 한국사 연구의 기본적 필수적 자료로서의 가치가 있다.

참고문헌

『뮈텔주교일기(뮈텔主敎日記)』제1∼8권(한국교회사연구소·명동성당, 1986∼2008)
『한국가톨릭대사전(韓國가톨릭大事典)』
「뮈텔주교(主敎)의 일기해제(日記解題)」(최석우, 『교회(敎會)와 역사(歷史)』103호, 한국교회사연구소, 1984.1)
집필자
원재연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