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갑송 ()

근대사
인물
일제강점기 만주에서 활동한 사회주의운동가.
이칭
이명
문벽도(文碧濤), 왕경(王耿), 옥봉장(玉鳳章) , 노이(老李), 소이(小李)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904년
사망 연도
미상
출생지
중국 펑취안〔奉天〕
주요 경력
중국공산당 연화중심현위원회 서기|근로인민당 상임위원 및 사무국장
관련 사건
간도 5·30봉기
내용 요약

문갑송은 일제강점기 만주에서 활동한 사회주의운동가이다. 중국공산당에 입당하였고, 중국공산당 만주성위원회의 지시로 ‘간도 5·30봉기’를 지휘하였다. 연화중심현위원회 서기, 동만특별위원회 조직부장 겸 위원으로 활동하였다. 8·15광복 후 사회노동당, 근로인민당에서 활동하였다.

정의
일제강점기 만주에서 활동한 사회주의운동가.
인적 사항

문갑송(文甲松)은 중국 펑취안〔奉天, 지금의 선양〕 출신으로, 함경북도 종성 출신의 부모와 함께 1916년 중국 국적을 취득하였다. 왕경(王耿) · 옥봉장(玉鳳章)이라고도 불렸다. 둥닝〔東寧, 동녕현〕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사범학교에 진학하였다.

주요 활동

1922년 8월 상하이파 고려공산당에 입당하였고, 1924년 중동선(中東線) 구역 육참(六站) 야체이카에 배속되었다. 그해 12월 블라디보스토크의 혁공(革工)소학교 교사가 되었다.

1930년 1월 중국공산당에 입당하였고, 그해 2월 만주성위원회 파견원 자격으로 옌볜〔鹽邊〕으로 갔다. 이후 조직을 확대하여 동만특별지부를 조직하고 서기가 되었다. 같은 해 4월에는 중국공산당 만주성위원회의 지시로 박윤세(朴允世)와 함께 동만주로 파견되어 전동만폭동위원회 등을 조직하였다. 5월에는 중국공산당 연변특별지부를 조직하고, ‘간도 5 · 30봉기’를 지휘하였다. 8월에는 옌볜 제1차 당원대표대회에 참석하여 중국공산당 연화중심현위원회(延和中心縣委員會)를 결성하고 서기가 되었다. 10월에는 연화중심현위원회가 발전하여 동만특별위원회가 결성되자 조직부장 겸 위원으로 선출되었다.

1934년 5월 중국공산당 요대현위원회(遼臺縣委員會) 선전부장으로 활동하던 중 일제의 봉천총영사관 경찰에 체포되었다. 1937년 4월 경성지방법원에서 치안유지법 위반 및 소요죄로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 수감 기간 중 옥중 투쟁을 목적으로 결성된 옥내(獄內)공산주의자동맹에 참가하였다.

1945년 9월 재건파 조선공산당에 참여하였고, 1946년에는 조선공산당의 서기국원으로 활동하였다. 그해 8월 3당 합당을 비판하는 ‘합당 문제에 대하여 당내 동지 제군에게 고함’이란 성명서를 발표하였고, 이로 인해 당 중앙의 노선을 비판하였다는 이유로 정권(停權) 처분을 받았다. 같은 해 11월 남조선노동당 결성에 참가하지 않았고, 사회노동당에 참여하여 임시중앙위원으로 선출되었다. 1947년 5월 근로인민당 결성대회에서 상임위원 및 사무국장으로 선출되었다.

참고문헌

단행본

강만길·성대경, 『한국사회주의운동인명사전』(창작과비평사, 1996)
신주백, 『만주 지역 한인의 민족운동사』(아세아문화사, 1999)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