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산대군 ()

고양 월산대군 사당 정측면
고양 월산대군 사당 정측면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의 제9대 왕, 성종의 형으로, 왕위 계승에서 유리한 위치에 있었으나, 당시의 권신이자 성종의 장인인 한명회에 의하여 성종이 즉위하게 되자 은거한 왕족.
이칭
자미(子美)
풍월정(風月亭)
시호
효문(孝文)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454년(단종 2)
사망 연도
1488년(성종 19)
본관
전주(全州)
내용 요약

월산대군은 조선전기 제9대 성종의 형인 왕족이다. 1454년(단종 2)에 태어나 1488년(성종 19)에 사망했다. 일찍이 아버지 의경세자를 여의고 할아버지인 세조의 총애를 받으며 궁중에서 자랐다. 왕위 계승에서 유리한 위치에 있었지만 당시 최고 권신이자 동생 잘산군의 장인인 한명회의 농간으로 동생이 왕위에 올랐다. 이후 월산대군에 봉해졌고 서호의 경치 좋은 양화도 북쪽 언덕에 있던 희우정을 개축해 망원정이라 하고, 서적을 쌓아두고 시문을 읊으며 풍류생활을 했다. 어머니인 덕종비 인수왕후의 신병을 간호하다가 병들어 35세에 죽었다.

정의
조선의 제9대 왕, 성종의 형으로, 왕위 계승에서 유리한 위치에 있었으나, 당시의 권신이자 성종의 장인인 한명회에 의하여 성종이 즉위하게 되자 은거한 왕족.
개설

본관은 전주(全州). 자는 자미(子美), 호는 풍월정(風月亭). 추존왕 덕종(德宗)의 맏아들이며, 어머니는 소혜왕후(昭惠王后) 한씨(韓氏)이다. 성종의 형으로, 평양군(平陽君) 박중선(朴中善)의 사위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일찍이 아버지를 잃고 할아버지인 세조의 총애를 받으면서 궁정에서 자랐다. 7세 때인 1460년(세조 6) 월산군에 봉해졌고, 1468년(예종 즉위년) 동생인 잘산군(乽山君: 성종)과 함께 현록대부(顯祿大夫)에 임명되었다. 1471년(성종 2) 월산대군으로 봉해졌고, 같은 해 3월 좌리공신(佐理功臣) 2등에 책봉되어 전지(田地) · 노비 · 구사(丘史) 등을 왕으로부터 받았다. 이러한 좌리공신의 책봉은 월산대군이 자신에게 돌아올 수 있었던 왕위를 상실한 것에 대한 배려에서 나온 조처였다.

예종 사후에 왕세자인 제안대군(齊安大君) 이현(李琄)과 월산대군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성종이 왕위에 즉위한 것은 어떤 정치적 내막이 깔려 있었다. 곧, 성종의 즉위는 세조비 정희왕후(貞熹王后)가 세조의 유명을 받들어 시행한 것이라고 하지만, 실제로는 당시의 최고 권신이자 성종의 장인인 한명회(韓明澮)의 주선에 의한 것이었다. 이러한 비정상적인 성종의 즉위에 대한 종실의 반발을 막기 위해 종실의 대표자격이며 당시 막강한 세력을 구축하던 구성군(龜城君) 이준(李浚)을 제거하였다. 그리고 권신들은 스스로의 지위를 확보하기 위해 조치의 하나로 좌리공신을 책봉하였다.

당시의 왕위 계승에서 가장 유리한 위치에 있었던 월산대군은 권신들의 농간에 의해 왕위를 놓치고 좌리공신에 책봉되는 비운을 맞자, 이로 인해 현실을 떠나 자연 속에 은둔해 조용히 여생을 보내야만 하였다. 이후 서호(西湖)의 경치 좋은 양화도(楊花渡) 북쪽 언덕에 위치한 희우정(喜雨亭)을 개축해 망원정(望遠亭)이라 하고, 서적을 쌓아두고 시문을 읊으면서 풍류생활을 계속하였다. 그 뒤 어머니인 덕종비 인수왕후(仁粹王后: 뒤에 소혜왕후로 추존)의 신병을 극진히 간호하다가 병들어 35세로 죽었다. 적자는 없고, 측실에서 난 두 아들이 있었다.

1473년 이후 덕종을 추존하고 종묘에 부묘(祔廟)하기 이전에는, 월산대군이 별묘를 세우고 봉사(奉祀)해 덕종의 맏아들로서 행세할 수 있었다. 그러나 덕종이 종묘에 부묘되면서 월산대군의 위치는 종실의 한 사람으로 밀려나게 되었다. 일찍부터 학문을 좋아해 종학(宗學)에 들어가 배웠고, 경 · 사 · 자 · 집(經史子集)을 두루 섭렵했다고 한다. 성품은 침착, 결백하고, 술을 즐기며 산수를 좋아했다고 한다. 또한 부드럽고 율격이 높은 문장을 많이 지었으며, 시문 여러 편이 『속동문선(續東文選)』에 실릴 정도로 수준이 높았다. 저서는 『풍월정집』이 있다. 시호는 효문(孝文)이다.

참고문헌

『세조실록(世祖實錄)』
『예종실록(睿宗實錄)』
『성종실록(成宗實錄)』
『선원계보(璿源系譜)』
『국조상훈록(國朝相勳錄)』
『연려실기술(燃藜室記述)』
『대동야승(大東野乘)』
『속동문선(續東文選)』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