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극락전(極樂殿)

불교개념용어

 사찰에서 서방극락정토와 관련하여 아미타불을 봉안하는 불교건축물.   아미타전·무량수전.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극락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안동 봉정사 극락전
이칭
아미타전(阿彌陀殿), 무량수전(無量壽殿)
분야
불교
유형
개념용어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사찰에서 서방극락정토와 관련하여 아미타불을 봉안하는 불교건축물.아미타전·무량수전.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극락의 주불인 아미타불(阿彌陀佛)은 자기의 이상을 실현한 극락정토에서 늘 중생을 위하여 설법하고 있는데, 이를 상징하는 극락전을 아미타전 또는 무량수전(無量壽殿)이라고도 한다. 극락전을 본당으로 삼고 있는 절에서는 극락을 의역한 ‘안양(安養)’이라는 이름을 사용하여 안양교·안양문·안양루 등을 갖추기도 한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우리나라에서는 이 법당이 대웅전 다음으로 많이 설치되어 있다. 이상향인 극락이 서쪽에 있으므로 보통 동향으로 배치하여, 예배하는 사람들이 서쪽을 향하도록 배치되어 있다.
내부에는 아미타불을 중심으로 관세음보살과 대세지보살이 협시보살(脇侍菩薩)로서 봉안되어 있다. 관세음보살은 지혜로 중생의 음성을 관하여 그들을 번뇌의 고통에서 벗어나게 하며, 대세지보살은 지혜의 광명으로 모든 중생을 비추어 끝없는 힘을 얻게 하는 보살이다.
후불탱화로는 주로 극락회상도(極樂會上圖)가 봉안되는데, 극락정토를 사실적으로 묘사하고 있다. 이밖에도 극락의 구품연화대를 묘사한 극락구품탱(極樂九品幀)과 아미타탱화를 봉안하기도 한다.
법당의 내부구조도 극락정토왕생신앙이 강했던 만큼 대웅전에 버금가는 화려함을 보이고 있다. 화문(花文)과 비천(飛天)으로 장식하는 불단을 비롯하여, 주불 위에는 닫집인 천개(天蓋)를 만들고 여의주를 입에 문 용이나 극락으로 인도하는 극락조 등을 조각하여 장식하기도 한다.
영역닫기영역열기현황
극락전 중 국가지정문화재로는 국보 제13호인 전라남도 강진군 성전면 무위사극락전(無爲寺極樂殿), 국보 제15호인 경상북도 안동시 서후면봉정사극락전(鳳停寺極樂殿), 국보 제18호인 경상북도 영주시 부석면에 있는 부석사무량수전, 보물 제790호인 경상북도 영천시 청통면은해사백흥암극락전(銀海寺百興庵極樂殿) 등이 있다. 그 중 부석사의 무량수전은 봉정사의 대웅전과 함께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건물로 추정되는 사원건축의 표본이기도 하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韓國)의 미(美)』 13 -사원건축(寺院建築)-(신영훈 감수,중앙일보사,1983)

  • 『한국(韓國)의 사찰(寺刹)』 4 -통도사(通度寺)-(한국불교연구원,일지사,1974)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박상국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