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린 ()

원주 법천사지 지광국사탑비 정면
원주 법천사지 지광국사탑비 정면
불교
인물
고려전기 법천사, 개경 해안사, 용흥사, 평양 중흥사, 수다사, 현화사 등에서 활동하면서 법상종 교단을 이끌다가 1056년 왕사, 1058년 국사에 오른 승려.
이칭
거룡(巨龍)
시호
지광(智光)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984년(성종 3)
사망 연도
1070년(문종21)
본관
원주(原州)
정의
고려전기 법천사, 개경 해안사, 용흥사, 평양 중흥사, 수다사, 현화사 등에서 활동하면서 법상종 교단을 이끌다가 1056년 왕사, 1058년 국사에 오른 승려.
개설

문종 때 국사(國師)이며 법상종(法相宗)의 고승이다. 성은 원씨(元氏). 본관은 원주(原州). 자는 거룡(巨龍). 길(吉)의 손자로, 휴(休)의 아들이며, 어머니는 이씨(李氏)이다.

생애와 활동사항

이수겸(李守謙)에게 수업하다가 출가의 뜻을 품고 법천사(法泉寺)관웅(寬雄)을 찾아가 수업하였다. 관웅을 따라 상경, 개경해안사(海安寺)준광(俊光)의 제자가 되었다.

관웅에게 유식학(唯識學)을 수업하였는데, 해린은 관웅이 지어준 법호이다. 999년(목종 2)용흥사(龍興寺)에서 구족계(具足戒)를 받고, 1001년에는 숭교사(崇敎寺)의 개창과 함께 명성을 얻게 되었다.

이어 자운사(慈雲寺)의 법회에 참석한 뒤, 관웅이 있던 법천사로 옮겨 수업하였다. 1004년 왕륜사(王輪寺)에서 실시된 대선(大選)에 급제, 대덕(大德)이 되었다.

1011년(현종 2) 본사인 법천사로 돌아가던 중 진조(眞肇)를 만나 역산법(曆算法)을 배웠고, 그 해에 대사(大師)가 되었다. 1021년평양중흥사(重興寺)에서 중대사(重大師)가 된 뒤, 수다사(水多寺)의 주지가 되었으며, 1030년 다시 개경 해안사의 주지가 되었다.

덕종 때에는 삼중대사(三重大師)가 되었다가 곧 수좌(首座)가 되었고, 1045년(정종 11) 승통(僧統)이 되었다. 1046년(문종 1) 궁중에 초청받아 유심묘의(唯心妙義)를 강의하고, 이듬해 이자연(李子淵)의 제5자 소현(韶顯)을 출가시켰다.

1054년현화사(玄化寺) 주지가 되어 절을 크게 중수하고, 법상종 교단을 이끌었다. 1056년 왕사(王師)가 되고, 1058년봉은사(奉恩寺)에서 국사에 올라 극진한 예우를 받았다. 1059년 내전(內殿)에서 개최된 백고좌(百高座)의 제일 설주(說主)가 되었으며, 1067년 은퇴하여 본사인 법천사로 돌아가 머무르다가, 1070년 10월에 입적하였다.

시호는 지광(智光), 탑호(塔號)는 현묘(玄妙)이다. 정유산(鄭惟産)이 지은 비가 1085년(선종 2)에 세워졌으며, 국립중앙박물관에 있다. 현화사를 중심으로 한 법상종 교단을 크게 발전시킨 인물이며, 당시의 대문벌귀족인 인주 이씨(仁州李氏) 세력과도 연결되어 있었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해동금석원(海東金石苑)』
『朝鮮金石總覽』(朝鮮總督府, 1913)
「고려중기 현화사(玄化寺)의 창건과 법상종(法相宗)의 융성 」(최병헌, 『한우근박사정년기념사학논총』, 198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