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달한 ()

목차
관련 정보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후기에, 문하평리, 찬성사, 삼사우사 등을 역임한 문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392년(공양왕 4)
본관
남평(南平)
주요 관직
문하평리|찬성사|삼사우사
정의
고려 후기에, 문하평리, 찬성사, 삼사우사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남평(南平). 찬성사 문경(文璟)의 아들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우왕 때 대호군(大護軍)이 되고, 동지밀직사사(同知密直司事) 때 추성익조공신(推誠翊祚功臣)이 되었으며, 지문하성사(知門下省事)를 거쳐 1388년(우왕 14) 문하평리(門下評理)로서 양광경상도도체찰사(楊廣慶尙道都體察使)로 나갔다.

이때 왜구 1,000여 명이 옥주(沃州)·보령(保寧) 등지를 함락, 개태사(開泰寺)에 침입하는 등 계룡산 일대를 노략질하자 왕안덕(王安德)·도흥(都興)·김사혁(金斯革)·박수년(朴壽年) 등과 함께 이를 공격하여 공주 반룡사(盤龍寺)에서 대파하였다.

뒤에 우왕이 원중포(元中浦)에 갈 때 한 물가에 이르러, 말을 탄 채 뛰어 건너려는 것을 만류하였다가 비위를 거슬려 삭직되었다. 오랫동안 관직에 나아가지 못하다가 최영(崔瑩) 등의 노력으로 복직, 다시 문하평리가 되어 추충익대보조공신(推忠翊戴輔祚功臣)의 호를 받고 찬성사에 올랐다.

그뒤 탐학이 심하다는 사헌부의 탄핵으로 합포(合浦)·철원 등지에 유배되었으나 곧 풀려나 삼사우사(三司右使)가 되었다. 공양왕의 즉위초 이림(李琳)의 일파로 탄핵을 받고 다시 유배되었다. 그뒤 풀려나 1392년 순평군(順平君)에 봉하여졌다. 김제의 저산서원(楮山書院)에 제향되었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