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음유고 ()

목차
관련 정보
오음유고
오음유고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문신, 윤두수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635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문신, 윤두수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635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3권 3책. 1635년(인조 13) 아들 방(昉)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장유(張維)·김상헌(金尙憲)의 서문과 권말에 방의 발문이 있다. 규장각 도서에 있다.

권1·2는 시 279수, 권3은 서(序) 2편, 발(跋) 2편, 기(記)·부(賦)·상량문·비명·묘갈명 각 1편, 제문 2편, 후어(後語) 4편, 차자(箚子) 5편, 서(書) 2편, 계사(啓辭) 4편, 잡설 1편, 부록으로 신도비명·비음기(碑陰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에는 임진왜란 당시 선조를 의주까지 호종할 때의 처절한 상황을 표출한 작품이 많다. 정철(鄭澈)·이여송(李如松) 등과 화답한 우국충정이 담긴 시도 상당수에 달한다.

서(序)의 「평양지서(平壤志序)」는 저자가 평양에 있을 때 『평양지』를 편찬하고 붙인 서문이다. 그 개요를 적고 기자(箕子)의 유풍을 주로 언급하였다. 「연안지서(延安志序)」 역시 자신이 편찬한 『연안지』에 대한 서문이다.

발 가운데 「성인록발(成仁錄跋)」은 문천상(文天祥)과 정몽주(鄭夢周)의 사적을 모아 『성인록』을 찬술하고 발문을 붙인 것으로, 그들의 충절을 높이 찬양하였다. 제문 가운데 「제율곡문(祭栗谷文)」에는 이이(李珥)의 행적이 소상하게 실려 있어, 서로의 평소 교유관계를 엿볼 수 있다.

차자 가운데 「청발북도토병진전차자(請發北道土兵進戰箚子)」는 임진왜란 때 북쪽 변방의 토병을 출전시켜 왜적을 방어할 계책을 논의한 글이다. 「논진전운량차자(論進戰運糧箚子)」는 명나라 구원병의 군량미 운송에 관한 방략을 논한 것이다. 「시폐차자(時弊箚子)」는 강화도 무사의 부역을 경감, 훈련에 전념하게 하여 국방에 만전을 기하도록 할 것을 주장한 글이다.

계사 가운데 「임진년용만계사(壬辰年龍灣啓辭)」는 임진왜란 당시 선조의 몽진으로 인한 요동피란론(遼東避亂論)을 극력 반대한 글이다. 잡설은 보고 들은 일화들을 기록한 것이다. 이원길(李原吉)·노수신(盧守愼)·정황(丁璜)·이황(李滉)·기대승(奇大升)에 관한 이야기가 포함되어 있다.

의의와 평가

이 책은 주로 임진왜란사를 연구하는 데 참고 자료가 된다.

관련 미디어 (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