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 ()

운천집
운천집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중기에, 예문관검열, 예천군수, 홍주목사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도원(道源)
운천(雲川)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557년(명종 12)
사망 연도
1620년(광해군 12)
본관
의성(義城)
주요 관직
예문관검열|예천군수|홍주목사
정의
조선 중기에, 예문관검열, 예천군수, 홍주목사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의성(義城). 자는 도원(道源), 호는 운천(雲川). 김예범(金禮範)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생원 김진(金璡)이고, 아버지는 찰방 김수일(金守一)이며, 어머니는 사과(司果) 조효분(趙孝芬)의 딸이다. 김성일(金誠一)의 조카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590년(선조 23) 증광 문과에 병과로 급제해, 승문원권지정자(承文院權知正字)를 거쳐 예문관검열로 옮겼다가 천연두가 발병해 사직하였다.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향리인 안동에서 의병을 일으켜 안동수성장(安東守城將)에 추대되었고, 이듬해 예문관의 검열·봉교(奉敎), 성균관의 전적(典籍) 등을 지냈다.

이어 정언(正言)·헌납(獻納)·부수찬(副修撰)·지평(持平) 등을 거쳐 이조정랑에 올랐다. 1597년 정유재란이 일어나자 제도도체찰사(諸道都體察使) 이원익(李元翼)의 종사관으로 수행해 많은 활약을 했으며, 교리에 재임 중 독운어사(督運御史)로 나가 군량미 조달에 많은 공을 세웠다.

그러나 조정에서 동서분당(東西分黨)이 생겨 김용을 후원하던 영의정 유성룡(柳成龍)이 서인에 의해 축출되자, 탄핵을 받아 선산부사로 옮겨졌다. 이 때 금오서원(金烏書院)을 이건하고 향교를 중수하는 등 문교에 힘썼다. 이후 계속되는 대간의 탄핵을 받으며 중앙 관직과 지방 관직을 전전하였다.

일시 제용감정(濟用監正)·세자필선(世子弼善)·집의(執義) 등 중앙 관직에 머물다가 예천군수·상주목사·홍주목사 등의 지방 관직을 지내면서 오직 백성의 보호와 학문의 진흥에 힘썼다.

1609년 봉상시정(奉常寺正)으로 춘추관편수관을 겸해 『선조실록(宣祖實錄)』의 편찬에 참여했으며, 그 공으로 통정대부에 올라 병조참의를 지냈다. 그 후 1616년 60세의 나이로 여주목사로 나갔다. 조정의 당쟁이 날로 심해지자 맏아들의 죽음을 구실로 향리로 돌아왔다가 4년 뒤에 죽었다.

안동 임호서원(臨湖書院)·묵계서원(默溪書院) 등에 제향되었다. 저서로는 『운천집』·『김용 호종일기』(보물, 1968년 지정) 등이 있다.

참고문헌

『선조실록(宣祖實錄)』
『광해군일기(光海君日記)』
『국조인물고(國朝人物考)』
『연려실기술(燃藜室記述)』
『국조방목(國朝榜目)』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