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족산사고 ()

목차
관련 정보
정족산사고 선원보각 현판
정족산사고 선원보각 현판
조선시대사
제도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의 정족 산성 안 전등사(傳燈寺) 서쪽에 있었던 사고.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내용 요약

정족산사고는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의 정족 산성 안 전등사 서쪽에 있었던 사고이다. 1653년 마니산사고에 있는 실록각에 불이 나서 많은 사적이 소실되어 정족 산성 안에 사고를 새로 짓고 실록들과 서책들을 옮겨 보관했다. 사고 건물이 언제 없어졌는지 자세히 알 수 없다. 현재 정족산사고지(鼎足山史庫址)는 정족산성 안 전등사 서쪽에 위치하고 있다. 사고에 있던 서책은 수호사찰인 전등사에서 관리하였다. 1910년 강제 병합 후 조선총독부 학무과 분실에 옮겨졌고 1930년에 경성제국대학으로 옮겼다. 지금은 서울대학교에서 관리하고 있다.

목차
정의
인천광역시 강화군 길상면의 정족 산성 안 전등사(傳燈寺) 서쪽에 있었던 사고.
내용

정족산사고가 설치된 계기는 마니산사고(摩尼山史庫)가 1653년(효종 4) 11월 실록각(實錄閣)의 실화사건(失火事件)으로 많은 사적들을 불태우게 되자 새로이 정족 산성 안에 사고 건물을 짓고, 1660년(현종 1) 12월에 남은 역대 실록들과 서책들을 옮겨 보관하게 되면서부터이다.

『태조실록』에서 『인조실록』까지는 처음부터 봉안되었고, 『효종실록』은 1661년 11월에 봉안되었다. 그리고 1664년 12월에는 무려 223권에 달하는 실록들을 개사(改寫)하였다. 1665년 9월에는 그 동안 낙권(落卷)이 되어 있던 부분을 새로 등서(謄書)해 채워 넣었다.

『현종실록』은 1683년(숙종 9) 3월에 완성, 봉안되었으며, 『숙종실록』은 1728년(영조 4) 3월에 완성, 봉안되었다. 『경종실록』은 1732년 2월에 완성되었으나 노론에 대해 불리한 기사가 많다는 이유로 1778년(정조 2) 『영조실록』과 함께 다시 『경종수정실록』이 편찬되기 시작해 1781년 7월에 완성, 봉안된 것이다.

『정종실록』은 1805년(순조 5) 8월에, 『순조실록』은 1838년(헌종 4) 윤4월에 각기 완성, 봉안되었다. 그리고 『헌종실록』은 1852년(철종 3) 9월에 인쇄해 각 사고들에 봉안했으며, 『철종실록』은 1865년(고종 2) 윤5월에 인쇄해 봉안하였다.

1866년 병인양요 때에 강화도를 일시 점거한 프랑스의 해병들에 의해 정족산사고의 서적들이 일부 약탈되기도 하였다. 이 사고에 봉안되었던 역대 실록 및 서적들은 서울로 가져가기도 하고, 일부는 약탈되는 등 많은 시련을 겪으면서 춘추관(春秋館)의 관장 하에 관리되어왔다.

대한제국시대에는 의정부에서 관원이 파견되어 강화군수와 협력하여 관리하고 포쇄(曝曬)를 실시하며 보존하였다. 그러나 1910년 일제가 국권을 빼앗은 뒤부터 정족산 사고본은 태백산사고의 실록들 및 규장각의 도서들과 함께 조선총독부 학무과 분실에 이장(移藏)되었다. 이 후 1930년에 경성제국대학(京城帝國大學)으로 옮겨진 뒤, 광복으로 경성제국대학이 서울대학교로 개편, 발전되면서 서울대학교에 옮겨 보존, 관리되고 있다.

현재 정족산사고지(鼎足山史庫址)는 정족산성 안 전등사 서쪽 높이 150m에 위치하며, 사고지의 보호철책 안쪽에는 주춧돌들이 놓여져 있다. 또한, 성내에는 수호사찰(守護寺刹)인 전등사에서 사고를 보호해왔으므로 1910년 조선총독부 학무과 분실로 실록과 서적들이 옮겨질 때까지 보존될 수 있었다.

사고 건물이 언제 없어졌는지 자세히 알 수 없으나, 1931년에 간행된 『조선고적도보(朝鮮古蹟圖譜)』에 정족산사고의 사진이 수록되어 있는 것으로 보아 이때까지는 건재했던 것으로 보인다. 사고 건물에 걸려 있었던 ‘장사각(藏史閣)’과 ‘선원보각(璿源寶閣)’이라 쓰인 현판이 전등사에 보존되어 있다.

이 사고에 보관되어오던 정족산사고본 실록은 많은 변동은 있었다. 임진왜란 때에 유일본으로 남은 전주사고본묘향산사고로 피난했다가 마니산사고로 옮겨졌고, 이 마니산사고본의 실록을 옮겨서 보관, 관리해 오늘에 전해질 수 있게 된 것이다. 현재 정족산사고본 실록은 서울대학교 규장각한국학연구원에서 보존, 관리하고 있다. → 사고(史庫)

참고문헌

『효종실록(孝宗實錄)』
『실록봉안형지안(實錄奉安形止案)』
『증보문헌비고(增補文獻備考)』
『한국사료해설집』(신석호, 한국사학회, 1964)
「개항후사고보존현황(開港後史庫保存現況)」(이현종, 『백산학보』 8, 1970)
「강화부사고수장본고(江華府史庫收藏本考)」(배현숙, 『규장각』 3, 1970)
『사고지조사보고서(史庫址調査報告書)』(차용걸 외, 국사편찬위원회, 1986)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