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정곤수(鄭崑壽)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시대 좌찬성, 판의금부사, 도총관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정곤수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정곤수
이칭
여인(汝仁), 백곡(栢谷), 경음(慶陰), 조은(朝隱), 충민(忠愍)
분야
조선시대사
유형
인물
성격
문신
성별
출생일
1538년(중종 33)
사망일
1602년(선조 35)
본관
청주(淸州)
경력
도총관·예조판서, 좌찬성, 판의금부사·도총관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좌찬성, 판의금부사, 도총관 등을 역임한 문신.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청주(淸州). 초명은 규(逵). 자는 여인(汝仁), 호는 백곡(栢谷)·경음(慶陰)·조은(朝隱). 곤수는 선조가 내린 이름이다. 증 이조판서 정윤증(鄭胤曾)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부사직 정응상(鄭應祥)이고, 아버지는 부사맹 정사중(鄭思中)이며, 어머니는 성주 이씨(星州李氏)로 이환(李煥)의 딸이다. 종백부(從伯父)인 대호군 정승문(鄭承門)에게 양자로 들어갔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565년(명종 20) 예안도산정사(陶山精舍)로 이황(李滉)을 찾아가 『심경(心經)』을 배웠다. 이후에도 관계를 지속해, 1566년에는 김굉필(金宏弼)의 사적·시문과 그에 관한 다른 선비들의 글을 모아 이황에게 보냈으며, 이황은 주로 그것들을 바탕으로 『경현록(景賢錄)』을 편찬하였다.
1555년 별거 초시(別擧初試)를 거쳐 1567년(선조 즉위년) 진사시에 합격하였다. 1572년 성균관의 천거를 받아 의금부도사로 벼슬길에 들어섰다. 이후 경력·전생서직장·주부·장례원사평을 역임하였다. 1576년(선조 9) 중시 문과에 급제했고, 부사과를 거쳐 1577년에 공주목사로 승진했다가 곧 상주목사로 옮겼다.
1581년 사과·파주목사, 1583년 부호군 겸 오위장을 거쳐 강원도관찰사가 되었으며, 이 때 단종의 능인 영월의 노릉(魯陵)에 사묘(祠廟)를 세우고 위판(位版)을 봉안하였다. 1585년 첨지중추부사·동부승지·우부승지, 1586년 상호군·호조참의·좌부승지·우승지를 거쳐, 1587년 여러 해동안 흉년을 겪은 황해도의 관찰사로 특별히 임명되어 진휼사업에 큰 성과를 거두었다. 1588년 첨지중추부사가 되고 서천군(西川君)에 봉해졌다.
1589년 도총관을 겸하고 판결사가 되었으며, 이듬 해 충훈부 공신등록을 편찬하고 동지돈녕부사 겸 오위장·대사성·동지중추부사를 역임하였다. 1591년 동지의금부사·대사성·한성부좌윤 등을 거쳐 1592년 병조참판이 되었다가 형조참판으로 옮겼다. 그 때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의주로 선조를 호종하였다. 대사간이 되어서는 명나라에 원병을 청하도록 건의했으며, 청병진주사(請兵陳奏使)로 중국에 파견되었다. 1593년 원병을 얻어온 공로로 숭정대부에 오르고 판돈녕부사가 되었다.
이즈음 영위사(迎慰使)·접반사(接伴使)를 맡아 명나라 장수와의 교섭을 담당하였다. 같은 해 거듭 보국숭록대부에 오르는 상을 받고 판의금부사가 되었다. 1595년 도총관·예조판서, 1596년 좌찬성을 역임하고, 1597년 판의금부사·도총관 등을 겸하고 사은 겸 변무진주사(謝恩兼辨誣陳奏使)로 명나라에 다녀왔다. 1601년 선조를 호종한 원훈으로 이항복(李恒福)과 함께 녹훈되었다.
일찍이 수령 역임 시 학문 진흥과 사풍(士風) 진작에 힘썼으며, 임진왜란 당시의 대명외교에 큰 역할을 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상훈과 추모
죽은 뒤인 1604년 호성공신(扈聖功臣) 1등에 녹훈되었으며 서천부원군(西川府院君)에 추록되었다. 성주의 유계서원(柳溪書院)에 제향되었다. 저서로 『백곡집』 4권 4책이 규장각 도서에 전한다. 영의정에 추증되었으며, 시호는 충민(忠愍)이었다가 충익(忠翼)으로 바뀌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오수창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