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제사 ()

근대사
단체
1912년 중국 상해에서 조직된 독립운동 단체.
이칭
이칭
재상해한인공제회
정의
1912년 중국 상해에서 조직된 독립운동 단체.
개설

별칭은 재상해한인공제회(在上海韓人共濟會)이다.

연원 및 변천

1911년 중국으로 망명한 신규식(申圭植)은 손문(孫文)의 동맹회에 가입, 주1에 참가해 중국 측 요인들과 긴밀한 사이가 되었다. 그러나 청국 정부와 중국주재 일본영사가 그를 체포하려 하자 상해의 프랑스인 거주지로 도피하였다. 당시 상해에는 한국에서 망명한 독립운동가와 일본에서 건너온 한국인 유학생들이 많았다. 신규식은 이들을 규합, 이듬 해 7월 이 단체를 조직했는데, 표면적으로는 상해 거류 한인의 상조기관처럼 활동했으나 실제 목적은 독립운동이었다.

이사장에 신규식, 총재에 박은식(朴殷植)이 선출되었다. 그 밖의 중견 간부는 김규식(金奎植) · 신채호(申采浩) · 홍명희(洪命熹) · 조소앙(趙素昻) · 문일평(文一平) · 박찬익(朴贊翊) · 조성환(曺成煥) · 신건식(申健植) · 김용호(金容鎬) · 신철(申澈) · 민제호(閔濟鎬) · 김갑(金甲) · 정환범(鄭桓範) · 김용준(金容俊) · 민충식(閔忠植) · 이찬영(李贊永) · 김영무(金永武) · 이광(李光) · 신석우(申錫雨) · 한진산(韓震山) · 김승(金昇) · 김덕(金德) · 변영만(卞榮晩) · 윤보선(尹潽善) · 민병호(閔丙鎬) 등이었다.

회원은 300여 명에 달하였고, 구미 각지에 사무실을 만들어 활동하였다. 그 뒤 중국의 혁명 지도자들과 보다 깊은 관계를 유지코자 신아동제사(新亞同濟社)를 조직, 중국 국민당과 사회 저명인사 중 주2 · 진기미(陳其美) · 주3 · 주4 · 진과부(陳果夫) 등을 가입시켜 독립운동에 중국인의 지지를 받고자 노력하였다. 1913년 12월에는 독립운동을 담당할 청년들을 교육하기 위해 박달학원(博達學院)을 설립하였다.

1917년 8월에 잠시 조선사회당이라는 이름을 사용하였다. 당시 스톡홀름에서 국제사회주의자대회(이칭: 만국사회당대회)가 열린다는 소식이 있자, 사회주의세력이 주도하는 국제회의에 능동적으로 참여해 한국의 독립을 촉구할 목적으로 신규식 등이 발의해 ‘조선사회당’이란 명칭을 쓴 것이다. 1918년 말 조직된 신한청년단에 동제사 주5라 할 여운형, 선우혁, 서병호, 조동호 등이 참여하였다. 동제사와 신한청년단은 긴밀한 협력관계를 갖고 독립운동을 전개하였다.

의의와 평가

상해에서 조직된 최초의 한국인 독립운동 단체로서, 1919년 상해에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수립되기 전까지 상해 한국인의 중심 조직으로 그 역할을 다했다.

참고문헌

『한국 공산주의 운동사』 1(김준엽·김창순, 고려대학교아세아문제연구소, 1967)
『조선독립운동 소사』(최남선, 동명사, 1946)
『한국혼』(신규식, 1939)
「동제사의 결성과 활동」(김희곤, 『한국사연구』 48, 1985)
주석
주1

1911년에 청나라를 무너뜨리고 중화민국을 세운 혁명. 10월에 우창(武昌)에서 봉기하여, 그 이듬해 1월에 쑨원(孫文)을 임시 대총통으로 하는 임시 정부를 수립하였으나, 혁명 세력이 약한 탓에 위안스카이(袁世凱)가 대총통에 취임하여 군벌 정치를 폈다. 우리말샘

주2

중국의 정치가(1882~1913). 중국 혁명 동맹회의 회원이며, 신해혁명 때 공훈을 세웠다. ⇒규범 표기는 ‘쑹자오런’이다. 우리말샘

주3

중국의 정치가(1886~1936). 쑨원(孫文)의 중국 동맹회에 가입하고, 1912년에 쑨원이 난징(南京) 정부의 임시 대총통에 취임하자 그의 비서장이 되었으며, 후에 국민당 정치 회의 위원, 입법원장을 지냈다. ⇒규범 표기는 ‘후한민’이다. 우리말샘

주4

중국의 정치가(1860~1938). 제이 혁명 때 위안스카이(袁世凱)의 직계 관료로서 우전부 상서(郵傳部尙書)에 이르렀으나, 후에 쑨원의 호법 운동(護法運動)에 가담하였으며, 중화민국 성립 후에는 국무원 총리를 지냈다. ⇒규범 표기는 ‘탕사오이’이다. 우리말샘

주5

젊고 기운찬 기개를 지닌 사람들로 이루어진 파. 우리말샘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